콘텐츠바로가기

닫기
Travel

여행+미팅 결합 '짝 여행'…입사 2년 만에 100억 매출

입력 2013-05-12 18:02:06 | 수정 2013-05-13 18:22:39
여행가 사람들

티몬 투어 이민영 MD
기사 이미지 보기
“여행상품을 만들 때 기획자의 입장이 아니라 소비자라면 어떤 상품을 만들고 싶어할까 고민했어요. 소비자의 입장에서 여성의 눈으로 상품을 만드니까 많은 사람이 좋아한 것 같아요.”

소셜커머스 업체인 티몬(tmon.co.kr) 투어본부 제휴영업팀 MD 이민영 씨(28·사진)는 입사 2년 만에 여행상품만 팔아서 100억원대 매출을 올렸다. 하지만 이씨는 여행업계에서 잔뼈가 굵은 여행전문가가 아니다.

“여행업계에선 초짜였기에 오히려 남들이 시도하지 않는 상품을 만들 수 있었던 것 같아요. 여행업계 전문가들이 말리던 기획들을 소비자가 좋아한다는 확신이 있었기에 뚝심 있게 밀어붙였어요.”

지금은 티몬 투어의 대표 상품이 된 ‘로맨틱 짝 여행’도 무모할 정도로 용감한 이씨의 열정이 만들어낸 작품. 인기 방송 프로그램의 골격과 제목을 빌려와 여행상품에 접목한 것. ‘짝’ 상품을 처음 출시할 땐 사실 조마조마했다. 누구도 시도하지 않았던 상품에 고객들이 신청을 할까 걱정도 했다. 하지만 기우였다. 첫 회부터 신청자가 쇄도했고 당일치기로 이루어진 ‘국내 짝여행’을 25회까지 진행할 정도로 인기를 모았다. 국내 ‘짝 여행’을 통해 여행을 한 고객만 7900여명.

‘짝 여행’이 성공한 또 다른 이유는 지방자치단체의 적극적인 후원이다. 지자체마다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인다는 점을 활용해 젊은 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다는 제안서를 제출했던 것. 2030세대 관광객이 대거 몰려오자 지자체들의 유치 신청이 몰렸고 금전적 지원까지 받게 됐다. 고객은 싸게 여행도 하고 미팅도 할 수 있으니 그야말로 일거양득이 된 셈이다. 이씨는 국내편 성공을 발판 삼아 해외 짝 상품도 내놓았고 7회까지 모두 완판됐다.

“다음달에는 바캉스 기획전을 하려고 해요. 다양한 바캉스 상품을 한 화면에 걸어놓고 선택하게 하는 거죠. ‘여심(女心) 기획전’도 생각하고 있어요. 일종의 워너비 투어인데 평소에 사고 싶었던 물건을 구매하는 여행이죠. 고객이 진짜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끊임없이 찾고 싶어요. 그것이 진짜 여행 아닐까요?”

최병일 < 여행레저전문기자 >

포토슬라이드

POLL

주요 사립 대학 가운데 어느 대학 공대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미생' 속 남다른 호흡 선보인 남남 커플은?

VS

사생활논란 에네스 '비정상회담' 어떻게 보셨나요?

VS

'무도' 김태호PD 또 이적설, 어떤가요?

VS
DB인사이트 이슈검색

주요뉴스

스내커 바로가기 고교입시전략설명회 소울플레이어

증권

코스피 1,925.00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6 아세아텍 14.82
삼성전자 4.03 녹십자엠에... 14.71
제일모직 13.27 씨그널정보... 0.66
LG전자 1.37 엠게임 5.74
이엔쓰리 0.11 세진전자 2.17

20분 지연 시세

ETF시세정보

ETF 시세정보 목록
KODEX 레버리지 10,415 305 3.02%
KODEX 인버스 8,160 120 1.45%
KODEX 200 24,725 360 1.48%
KODEX 삼성그룹 5,640 45 0.80%
TIGER 레버리지 9,350 235 2.58%
TIGER 인버스 8,760 125 1.41%

20분 지연 시세

우대환전 베스트

업데이트 12/19 11:22:26
우대환전 베스트 목록
은행명 현찰살때 현찰팔때 송금보낼때
1외환은행 1081.44 1119.96 1111.40
2국민은행 1081.44 1119.96 1111.10
3제일은행 1081.74 1120.26 1112.00
4신한은행 1081.84 1120.36 1111.60
환율계산 바로가기 »